가끔 그말이 누가했던 말인가 문득 떠오르지않을때 

그것을 기억해내기 위해서 다시 그 상황 그 시점으로 돌아가서 

다시 엇비슷한 상황을 머릿속에서 연출한다. 


그후 그말이 나오는 시점까지 그들을 연기시키고 가끔 그말이 나오기까지의 연출이 실패되면 다시 다른 인물들을 대입시킨 후에, 

그럴듯한 대사들을 분담시킨 후 다시 나는 감독한다


그래도 가끔.종종 끝내 기억이 나지 않을때도 가끔 더러 종종 있지만

그것들은 종종 다음날,

혹은 그것에 대한 궁금증도 잊어버렸을 무렾 즈음에 


슬리퍼를갈아신다가

방문을 조심스럽게 닫다가

치약을 짜다가

예상치 못한 순간 순간에 정답을 찾곤한다.













-

빌어먹을



























'p_1 반비밀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4. 12. 31. 한 해의 마지막 날  (11) 2014.12.31
12월 29일  (2) 2014.12.29
기억해내는 방법.  (0) 2014.12.20
개구멍  (0) 2014.12.20
맞지 않는 옷.  (4) 2014.12.18
12월 2일 오전 1:53 할머니에게 쓴 글.  (0) 2014.12.18
Posted by 노말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노말시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

Yesterday1
Today1
Total6,634